Untitled Document

 
대학/대학원
 
 
세계 대학 순위의 의미

2010 Quacquarelli Symonds(QS) World University Rankings에 따르면 부동의 1위 자리를 고수하던 하버드대학교(Harvard University) 1위 자리를 영국의 명문 캠브리지 대학교(University of Cambridge)에 양보하고 말았다.
호주국립대학교 (Australian National University) 20위에 랭크되어 여전히 오세아니아 지역에서 1위를 고수했고, 시드니대학교(University of Sydney)와 멜번대학교 (University of Melbourne) 37위와 38위로 그 뒤를 이었다. 호주의 퀸스랜드대학교(University of Queensland) 43위에 랭크되었고, 뉴사우즈웨일즈대학교(UNSW) 46, 그리고 2009년도에 45위였던모나쉬대학교는 61위에랭크되었다. 뉴질랜드의 명문 오클랜드대학교(University of Auckland) 68위를 기록했다.
매년 공개되는 Quacquarelli Symonds(QS) World University Rankings는 많은 사람들의 이목을 집중시킨다. 대학 입학을 앞둔 고등학생과 학부모들은 물론 대학생과 현직 교수들, 교육 관련 산업 종사자 등 모두 대학교 랭킹이 공개되면 한 번씩 검색하고 그에 대하여 토론하곤 한다.
2008
년 필자는 대학교 순위에 대해서 객관적인 판단의 필요성에 대하여 연재한 경험이 있다. 대학교에 대한 질적인 평가를 단순히 몇 가지의 기준과 잣대로 평가하는 것이 무리가 있다고 지적했었고, 제한적이고 계량화된 기준으로 결정된 대학 순위를 맹신하면 객관성이 떨어진다고 언급한 바 있다.
그러나 20년 넘게 고등교육 분야 즉, 학사, 석사와 박사과정, MBA 등 고른 분야에서의 네트워킹 회사로 널리 인정받고 있는 QS와 같은 기관이, 매년 일정한 기준과 최대한 객관적인 시각으로 시간과 경비를 투자하여 발표하는 이 결과를 무시할 수는 없다고 본다.
필자는 2년 전 대학교 순위를 숫자 그 자체로 평가하기 보다는 그룹의 개념으로 나눠서 순위를 이해하는 시각이 필요하다고 언급했었고, 오늘은 뉴질랜드에서 유학 중인 한국 학생들이 가장 관심 있어하는 생명과학(의대) IT & 공과대학 분야에 대한 순위와 종합순위를 나열하여 학생들로 하여금 보다 객관적인 이해를 할 수 있도록 돕고자 한다. 대학교의 종합 순위를 평가의 기준으로 삼는 것과 동시에 분야별 순위도 함께 고려해야 보다 객관적인 판단을 할 수 있을 것이다.

-
오클랜드대학교 / 종합순위 68 / 생명과학 41 / IT &공대 55
-
퀸스랜드대학교 / 종합순위 43 / 생명과학 40 / IT &공대 62
-
뉴사우즈웨일즈대학교 / 종합순위 46 / 생명과학 46 / IT &공대 42
-
시드니대학교 / 종합순위 37 / 생명과학 19 / IT &공대 44
-
멜번대학교 / 종합순위 38 / 생명과학 14 / IT &공대 32
-
존스홉킨스대학 / 종합순위 17 / 생명과학 7 / IT &공대 88

오클랜드 대학교의 종합순위는 68위이다. 사실 오클랜드 대학교의 연구성과나 프로그램의 구성, 뛰어난 교수진과 시설, 규모와 인지도 등 모든 분야에서 세계 일류 대학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는데도 불구하고 이번 순위 매김이 68위에 그쳐 아쉬운 것은 사실이다. 그러나 68위라는 순위는 정말 대단한 순위이다. 68위는 전세계 대학교에 Top 1%에 속하는 대학교 중 하나라는 것이 그 이유이다.
전세계에는 과연 대학교가 몇 개나 있을까? 참 뜬금없는 질문이다. 필자의 자료에 따르면 전세계적으로 정식 등록되어 있는 대학교는 2만여 개 정도라고 한다. 이는 우리가 흔히 이해하고 있는 1~3년제의 전문대학교는 포함하지 않는 수치라고 한다. 정규 종합대학교 숫자가 이 정도이니 전문대학교들의 숫자까지 포함시키면 정말 천문학적인 숫자가 나오지 않을까 싶다.
그렇다면 오클랜드 대학교는 약 2만 개의 대학교 중 68위를 차지한 것이다. Top 100에서 68위를 차지하여 순위가 낮다고 판단하는 것은 어리석은 생각이다. 비록 몇 년 전 50위를 기록했을 때보다 18계단 하락한 순위이지만, 오클랜드대학교는 여전히 세계 일류 대학 대열에 속해 있다는 것을 잊지 말자.
오클랜드대학교의 분야별 순위를 살펴보면 생명과학분야는 41위에 랭크되어 있고 공과대학은 55위이다. 의대를 희망하는 학생들은 한번 즈음 접해봤을 존스홉킨스대학의 종합순위는 17위로 매우 높다. 그러나 이 대학교의 분야별 점수를 살펴보면 생명과학분야는 7위인 반면 IT &공과대학은 88위이다. 그러나 88위를 차지한 존스홉킨스대학교의 IT &공대 분야도 여전히 세계 최고 수준의 교육을 자랑한다는 것을 이해해야 한다.
이렇게 다양하고 수 많은 대학교들 중에서 우리는 좋고 나쁜 대학을 제한된 지식으로 나름대로 판단하여 결론짓는다. 그러나 필자의 견해는 Top 100에 나열된 대학교는 모두 전세계 우수한 대학교이고, Top 1% 미만에 속하는 우수한 대학교라고 이해하는 것이 옳은 이해 법이라고 생각한다. 2만여 개의 종합대학교 중 QS랭킹에 이름을 올리는 것 그 자체로 대학교에 대한 평가는 95%‘좋은 대학이라고 결론지어야 바람직하다는 생각이며 대학입시를 앞둔 학생들이 대학순위에 연연하여 정작 본인에게 알맞은 대학이나 과정을 잘못 선택하는 일이 없길 바란다.


Untitled Document
 
 
 
Untitled Document


Untitled Document
IAC Auckland :
Level1, 187 Queen St , Auckland 1010, New Zealand
Tel : 9187-187 Fax : 9187-188 Email: help@iackorea.com
P.O.Box 5249, Wellesley St, Auckland 1141, New Zealand
IAC Seoul Head Office :
401 Doosan Bearstel, 1319-11 Seocho2dong, Seochogu, Seoul, Korea
Tel : 82 2 569 1989 Fax : 82 2 569 4247
Email: help@iackorea.com


IAC Copyright 2005-2010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Jungsin Kim.